국립암센터 노조 파업 중단 …17일 업무 복귀

추천스팟

국립암센터 노조 파업 중단 …17일 업무 복귀

우끼지마 0 399 0 0


국립암센터 노조 파업 중단 …17일 업무 복귀
이상호 선임기자 shlee@kyunghyang.com

경기 고양시 국립암센터 노조가 파업 돌입 11일 만인 16일 파업을 중단하기로 암센터측과 합의했다.

한성일 국립암센터 병원노조 부지부장은 “16일 오전 11시 이은숙 원장을 만나 그동안 논의했던 내용과 파업 중단에 합의한다”고 밝혔다. 이어 “노조는 인내와 양보로 대부분의 쟁점 사항에 의견 접근을 이뤘으나, 암센터 측이 마지막 쟁점인 부속병원 근무자 지원방안과 관련해 노조 요구를 성실히 수용하지 않아 결렬됐었다”고 설명했다.

한 부지부장은 “우리가 원하는 건 돈이 아니라 직원을 존중하는 조직문화”라며 “이 원장은 왜 직원들이 파업에 나섰고, 직원들이 진정으로 무엇을 원하는지 정확히 알아야한다”고 강조했다.

노사는 임금 총액 1.8% 인상 외 시간외근로 수당 지급, 전 직원 복지포인트 30만원 추가 지급, 온콜 근무자 교통비 및 시간외근로 수당 지급, 야간근로자 등 식비 쿠폰 인상 지급, 영상의학과·진단검사의학과의 야간 대체 근무 후 반일 유급 휴식 부여 등에 합의했이다. 노조에서 요구한 총액 1.8% 임금 인상(시간외수당 제외)과 위험수당 지급 중 위험수당은 제외됐다. 노조원들의 업무 복귀는 17일 오전 6시로 예정됐다.

암센터의 파업은 2001년 개원 이후 18년 만에 처음이었다. 6일 오전 6시부터 시작된 파업기간에 외래 환자는 평일(1600명)의 절반 수준으로 줄었고, 항암 주사실, 방사선 치료실 등은 운영에 차질을 빚어왔다.


0 Comments
포토 제목